알림
알림
알림메세지

eBOOK21세기 진보주의 보수주의 정치철학

21세기 진보주의 보수주의 정치철학
  • 저자탁양현
  • 출판사e퍼플
  • 출판년2020-04-24
  • 공급사교보 전자책 (2021-01-19)
  • 지원단말기PC/스마트기기
신고하기
신고하기
신고하기 정보 입력
  • 대출

    0/2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 ◈ 21세기 진보주의 보수주의 철학사상











    1. 정치적 올바름(Political correctness, PC)



    21세기에 이르러, 지난 시절의 마르크스주의는 새로운 모습으로 작동(作動)하고 있다. 마르크스주의의 새로운 변화(變化)를 유발시키는 데는, 포스트모더니즘의 역할(役割)이 지대(至大)했다.

    한물 간 철학사상(哲學思想)인 포스트모더니즘은, 철학사상 자체로서는 마땅한 대안(代案)이나 목표(目標)를 지니지 않는다. 그저 상대주의적(相對主義的) 해체(解體) 쯤을 모색할 따름이다.

    그런데 마르크스주의와의 랑데부를 통해, 21세기 형(形) 진보주의(進步主義) 철학사상이라는 대안을 제시하고 있다. 대표적인 것이 일명(一名) ‘PC좌파(左派)’라 불리는 ‘정치적 올바름’ 이데올로기다.

    수많은 서민대중(庶民大衆)은, 그러한 변화의 본질(本質)에는 무지(無知)하거나 무관심(無關心)하며, 곡학아세(曲學阿世)의 현상(現象)에만 경도(傾倒)되어 있다.

    예컨대, 대한민국 21대 국회의원 총선(總選)에서, 여당(與黨)이 절대적 압승(壓勝)을 실현했다.

    이는, 현재의 대한민국을 주도하는 이데올로기가 철저히 진보주의 철학사상 임을 방증(傍證)한다. 여당인 ‘문재인 정권’의 이데올로기가 바로 진보주의(進步主義)와 좌파주의(左派主義)이기 때문이다.

    권력적(權力的) 프로파간다에 의해 조작되어버린 탓에, 서민대중들은 쉬이 진보주의와 좌파주의를 혼동한다. 현재 대한민국의 상황을 살핀다면, 이는 전혀 바람직하지 못하다.

    어떤 시대(時代), 어느 상황(狀況)에서도, 전통적으로 진보주의는 발전적 변화와 개혁을 도모한다.

    그러나 좌파주의는 지극히 정파적(政派的)이며 권력지향적(權力指向的)이다. 때문에 친중주의(親中主義), 종북주의(從北主義), 반일주의(反日主義) 등의 양상(樣相)이 뚜렷하다. 그야말로 권력(權力) 찬탈(簒奪)을 위해서는,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것이다.

    그런데 현재 대한민국(大韓民國)이 처(處)한 국제정치(國際政治)적 정황(政況)을 사려(思慮)할 때, 그러한 좌파주의(左派主義)적 경향은 결코 온당치 못하다.

    스스로 진보주의자(進步主義者) 임을 자처하는 서민대중의 경우, 이러한 정치적 상황에 대해 명료히 인식해야 한다.

    공산주의(共産主義)나 사회주의(社會主義)는, 지극히 이상주의적(理想主義的)이며 도덕주의적(道德主義的)인 이데올로기다.

    그래서 그 철학사상(哲學思想)은, 현실세계의 가장 고등(高等)한 종교라는 개신교(改新敎) 교리(敎理)에 아주 친근(親近)하다.

    예컨대, 로버트 오웬, 찰스 푸리에, 컴테 드 생시몬과 같은, 초기(初期) 사회주의(社會主義) 사상가들은, 그들의 사회주의 이론을 기독교(基督敎) 교리(敎理)에서 기초했다.

    ‘토마스 모어’의 ‘유토피아’나, 주요 기독교 작가들은, 사회주의자(社會主義者)들이 좋게 생각하는 신념(信念)들을 옹호했다.

    평화주의(平和主義), 사회정의(社會正義), 인종평등(人種平等), 인권(人權), 과도한 부(富)의 거부(拒否) 등, 다른 공통적인 좌파의 우려(憂慮)는, 성경(聖經)에서 찾아볼 수 있다.

    19세기 후반에, 기독교 사회주의와 같은 운동에 의해 촉진된, 신앙 기반 사회 행동주의에서, 진보적 사회주의 사상을 기독교와 통합하려는 사회복음주의 운동이 일어났다.



    -하략-
지원단말기

PC : Window 7 OS 이상

스마트기기 : IOS 8.0 이상, Android 4.1 이상
  (play store 또는 app store를 통해 이용 가능)

전용단말기 : B-815, B-612만 지원 됩니다.
★찜 하기를 선택하면 ‘찜 한 도서’ 목록만 추려서 볼 수 있습니다.